•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아시아경제] 한국식 지배구조 모델인 가족기업 장점 살리자
 
2018-09-07 16:01:50

 최준선 성균관대 명예교수는 한반도선진화재단 정책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2018년 지정한 60개 '공시 대상 기업진단'에 속하는 기업집단 중 총수(오너) 있는 52개 가족기업집단을 재벌이라 한다. 이들 중 상위 5대 가족 그룹의 매출이 60대 전체 그룹 매출액의 56.7%를 차지할 정도로 경제력이 집중돼 있다. 그러나 가족기업은 한국만의 현상이 아니다.

중견이상을 기준으로 프랑스와 독일은 40%, 유럽은 35% 이상이 가족기업이고, 포춘(Fortune) 500대 기업의 약 37%, S&P 500 중 약 35%가 가족기업이다. 미국만은 그렇지 않은데 이를 '미국 예외현상(American Exceptionalism)'이라 한다. 가족기업의 성과가 전문경영인 기업보다 월등하다는 것은 수많은 연구로써 증명되고 있다.

가족이라서가 아니라 경영능력이 문제인 것이다. 오너 있는 기업은 장기적 안목에서의 경영계획 수립, 신속한 의사결정, 과감한 연구개발(R&D)투자, 위기 상황에서의 구심점 기능, 주주가치의 실질적 확보 등 많은 장점이 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215 [문화일보] “평등만 주장해 공동체 망가트리면 ‘진정한 진보’ 아니죠” 18-09-20
1214 [문화일보] 핵무기 있는 한 平和도 經協도 신기루 18-09-20
1213 [한국경제] 新자주노선을 우려한다 18-09-17
1212 [서울신문] 민심 이반의 법칙에서 벗어나려면 18-09-12
1211 [아시아경제] 한국식 지배구조 모델인 가족기업 장점 살리자 18-09-07
1210 [한국경제] 공정위의 전속고발권 포기 성급했다 18-09-07
1209 [경향신문] 시장·현장 중시하는 에너지정책 기대하며 18-09-07
1208 [매일경제] 개헌 말고도 할 일 많다 18-08-30
1207 [매일신문] 소득주도성장이 좋은 정책으로 거듭나려면 18-08-30
1206 [문화일보] 국가통계 왜곡은 ‘국기 문란’범죄다 18-08-30
1205 [세계일보] 北 종전선언 집착에 숨겨진 의도 18-08-30
1204 [아시아경제] 평화적 북핵폐기의 지름길 '최대압박' 18-08-24
1203 [문화일보] ‘정책 人災’ 더 키울 자영업 대책 18-08-23
1202 [한국경제] 국민연금, 더 내고 덜 받는 개혁 합의해야 18-08-23
1201 [파이낸셜뉴스] 실패라고 공격받는 문정부 경제정책, 2년차에 바란다 18-08-23
1200 [데일리한국] 문재인 정부 당면 과제, 해법은 무엇인가 18-08-23
1199 [문화일보] 평양 회담에서 납북자 문제 제기해야 18-08-23
1198 [중앙일보]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정답 집착하는 한국 교육, 미래 인재 양성은 ‘나 .. 18-08-13
1197 [조선일보] 대한민국 70주년에 생각하는 '한반도 창조'의 새 길 18-08-08
1196 [경기일보] 청년이 움직인다 18-08-0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