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아시아경제] 대남유화노선을 경계해야 한다
 
2018-04-16 13:51:34

◆한반도선진화재단 선진통일연구회장으로 활동 중인 조영기 연구회장의 아시아경제 칼럼입니다. 


2018년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신년사 핵심내용은 '국가 핵무력 완성'과 평창 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민족공조'를 강조한 것이다. 즉 '핵 있는 상태에서의 민족공조'가 골자다. 북한이 다시 '민족공조'를 꺼내든 까닭은 사면초가의 상태에서 유일한 출구가 한국이었기 때문이다. '민족공조'를 앞세운 북한의 대남유화노선은 주효했다. 물론 한국의 암묵적 협조와 협력(?)이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들이었지만…. 그래서 호사가들은 김정은의 신년사를 신의 한 수라고 평가하기도 한다.

북한의 2018년 신년사 이후 남북관계는 급반전했다. 남북은 '민족공조'라는 명분을 앞세워 각종 이벤트를 줄지어 개최했다. 남북 고위급회담을 필두로 북한 삼지연 관현악단의 강릉과 서울공연, 김정은 특사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의 개막식 참석과 남북 정상회담 제안,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의 폐막식 참석, 문재인 대통령 특사단의 방북과 남북 정상회담 개최합의, 한국예술단 평양공연 등의 행사가 대표적 이벤트였다. 지난해의 냉랭했던 분위기와 비교하면 천양지차(天壤之差)다. 이 과정에서 북핵의 심각성은 뒷전이었다.

민족공조를 앞세운 북한의 표변(豹變)은 대남통일전략노선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 대남통일전략노선의 최종목표는 국토완정(國土完整), 즉 '하나의 조선' 책략이다. 1948년 김일성이 '국토완정'을 처음 주장한 이후 시대상황에 맞게 북한은 통일전략노선을 수정해 왔다. 1950~60년대에는 북한의 혁명역량을 기초로 '하나의 조선' 혁명을 완수하는 '민주기지 노선'을 추구했고, 1970~90년대에는 한국의 혁명세력이 주체가 돼 남한에서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을 수행하고 이를 기반으로 '하나의 조선'을 완성하는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 노선'을 추진해 왔다. 그리고 2000년대 이후에는 "외세와의 공조를 배격하고 민족공조로 통일문제를 우리 민족 자체의 힘에 의해 해결하자"는 '민족공조 노선'을 구사하고 있다. '민족공조 노선'은 '인민민주주의혁명'에 기반해서 작동하고 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257 [미래한국] 9·19 남북군사합의 국민 대토론회....文정부의‘탈미통북’ 이대로는 안 .. 18-12-11
1256 [디지털타임스] 기업, 정부만능주의 희생양 돼선 안 된다 18-12-11
1255 [디지털타임스] 카드수수료 인하는 `돌려막기 정치`다 18-12-11
1254 [조선일보] 서울대 공대·자연대 대학원이 무너진다 18-12-07
1253 [문화일보] 삼성바이오로직스 사태와 한국 자본시장 퇴행 18-12-07
1252 [문화일보] 내년 靑年일자리 50만개 필요한데… 18-11-26
1251 [미래한국] 文정부, 경제팀 경질이 능사가 아니다 18-11-26
1250 [문화일보] 경사노委 공정성 이미 의심받고 있다 18-11-26
1249 [문화일보] 한·미 동맹과 대한민국 정체성 위기 18-11-26
1248 [조선일보] 디지털 독재로 '中國夢' 이루겠다는 시진핑 18-11-23
1247 [매일경제] 크고 무능한 정부를 우려함 18-11-22
1246 [문화일보] 안보 위협하는 심각한 ‘北 동조 현상’ 18-11-20
1245 [한국경제] '삼바 사태' 판단, 법적 안정성 해쳐선 안돼 18-11-13
1244 [아시아경제] 위험한 김일성민족주의 확산 18-11-12
1243 [서울경제] 혁신동력 갉아먹는 협력이익공유제 18-11-12
1242 [세계일보] 북한의 비핵화, 긴 호흡으로 전환하자 18-11-09
1241 [문화일보] 고용자를 범죄에 내모는 최저임금법 18-11-08
1240 [한국경제] '관계발전 善意'는 북핵폐기 담보 못해 18-11-08
1239 [문화일보] ‘일시적 고통’ 진단도 처방도 틀렸다 18-11-05
1238 [데일리안] 전시 작전통제권 환수: 그 목적이 안보인가, 아니면 변화 자체인가? 18-11-0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