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중앙선데이] 69개 학과 폐지하고 30개로 융합, 인류학 대신 ‘인간진화와 사회변화’
 
2018-02-05 14:18:54

◆ 한반도선진화재단 정책위원장으로 활동 중인 이주호 KDI국제정책대학원 교수의 중앙선데이 칼럼입니다. 


미국 대학 개혁의 아이콘 '애리조나주립대' 가보니

총장 16년째 재임, 통폐합 주도

지원받은 연구비 15년간 5배 늘어

학과들간 담 쌓는 한국과 대조

'학과 동굴'서 벗어나 파격 변신해야

 

미국 내 인류학 분야 연구비 1위 대학은 애리조나주립대(ASU)다. 미 국립과학재단(NSF)이 주는 연구비 1300만 달러(2016년 회계연도 기준, 139억여원)가 이 대학의 인류학 분야 연구에 쓰인다. 그런데 아무리 찾아봐도 이 대학에 인류학과는 없다. 인류학 전공은 ‘인간 진화와 사회 변화(School of Human Evolution and Social Change)’란 긴 이름의 대학(단과대) 안에 있다. 2005년 고고학·생물고고학·언어학·컴퓨터과학·지리학·경제학·사회학 등과 합쳐졌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개별 학문 분야를 뛰어넘는 융합 연구가 가능했다. 인류학 분야 연구비 순위에서 상위에 속하는 마이클 E 스미스 교수(인류학 전공)는 지리학자·사회학자 등과 함께 팀을 꾸려 멕시코 고대 유적지인 테오티우아칸 지역의 사회와 문화를 연구한다.  

지난달 26~27일 ASU의 템피·피닉스 캠퍼스를 찾았다. 필자가 교육과학기술부 장관 재직 때(2010년 8월~2013년 3월)는 이 대학 이름을 들어보지 못했다. 2년 전 뉴욕에서 열린 한 국제회의에 참석했다가 그곳 전문가들이 ASU에 대해 “가장 혁신적인 대학”이라고 말하는 것을 들은 뒤 내 눈으로 확인하고 싶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127 [세계일보] 올림픽 흥분 가라앉히고 비핵화 매진해야 18-02-23
1126 [경기일보] 적폐청산의 2가지 문제 18-02-19
1125 [한국경제] '멋대로 증액' 위한 예산법률주의 안돼 18-02-19
1124 [아시아경제] 핵없는 평화가 진짜 평화다 18-02-19
1123 [한국경제] 평창 이후 대북제재 늦춰선 안된다 18-02-08
1122 [중앙선데이] 족집게 AI가 ‘수포자’ 지도하자 평균 성적 28% 뛰었다 18-02-05
1121 [중앙선데이] 69개 학과 폐지하고 30개로 융합, 인류학 대신 ‘인간진화와 사회변화’ 18-02-05
1120 [문화일보] 北 열병식과 ‘남북 상호주의’ 붕괴 18-01-31
1119 [국방연구] 북핵의 군사적 활용 시 예상되는 북한의 핵전략 분석 18-01-29
1118 [동아일보] 희생으로 성공한 대통령을 보고 싶다 18-01-26
1117 [매일경제] 최저임금 동결이 중요한 이유들 18-01-26
1116 [매일경제] 안이 스스로 무너질 겁니다 18-01-25
1115 [경기일보] 킹핀이 빠진 권력기관 개편 18-01-22
1114 [아시아경제] 남북 고위급 회담이 남긴 숙제 18-01-16
1113 [헌정지] 전쟁불가론과 전쟁불가피론의 현주소 18-01-12
1112 [신동아] 대만 비밀 核개발 전모 18-01-10
1111 [한국경제] '북한 평창 참가'가 전부일 수 없다 18-01-09
1110 [매일경제] 퇴직연금 혁신이 절실한 이유 18-01-04
1109 [문화일보] 일자리도 미래도 빠진 經濟정책 방향 18-01-04
1108 [경기일보] 지방자치 하자면서요? 18-01-0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