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문화일보] 北 열병식과 ‘남북 상호주의’ 붕괴
 
2018-01-31 14:46:16

◆한반도선진화재단 선진통일연구회장으로 활동 중인 조영기 교수의 문화일보 칼럼입니다. 


평창동계올림픽이 아흐레 앞으로 다가왔다. 사실 올림픽을 개최한다는 것 자체가 국민에겐 큰 자긍심이다. 그러나 북한 김정은의 신년사로 물꼬를 튼 남북 접촉 과정에서 북한의 ‘고압적 태도’와 우리 정부의 ‘굴욕적 저자세’ 때문에 국민의 자긍심은커녕 박탈감만 커지고 있다.

게다가,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대해 유엔안보리가 강력한 대북 제재를 하고 있는 중이다. 우리의 일거일동이 북한의 대외 폭력성을 제거하기 위한 제재의 구조적 허점(structural hole)을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치밀한 전략적 선택이 요구된다. 그러나 우리는 국제 공조보다 민족 공조를 우선하는 듯하다.

김정은의 신년사를 표절한 남북 고위급회담의 공동보도문은 ‘평창올림픽’을 ‘평양올림픽’으로 균형추를 바꾼 문건이었다. 또한, ‘민족올림픽위원회대표단’이라는 유령 단체의 실체를 인정해 주는 순간 북한의 요구를 들어주겠다는 신호로 작동했다. 그 신호에 로동신문(1. 21)은 “역대 최악의 인기 없는 경기대회로 기록될 수 있는 올림픽을 우리(북한)가 구원의 손길을 보내고 있다”며 강박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277 [아주경제] 새해 한국 경제의 과제 19-01-16
1276 [서울경제] 커지는 남북 외교 격차…안보 외교가 위험하다 19-01-16
1275 [문화일보] 시급한 ‘세금→민간 일자리’ 대전환 19-01-16
1274 [법률저널] 역사에서 배우기 19-01-16
1273 [디지털타임스] `官治경제`로 국민 삶이 멍든다 19-01-16
1272 [한국경제] 北核 '나쁜 합의' 악순환 고리 끊어야 19-01-10
1271 [에너지경제] 위기의 한국 자동차 산업, 충격의 최저임금 19-01-07
1270 [한국경제] 민간이 제대로 역할할 수 있게 도와야 19-01-07
1269 [문화일보] 對中 의존도 줄이고 경쟁력 높여야 19-01-07
1268 [매일경제] 국회의 특권 내려놓기 19-01-07
1267 [중앙일보]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모든 학생이 같은 문제 푸는 교육, 10년 내 사라.. 19-01-07
1266 [데일리안] 2019년 안보: “대한민국 국민에게 고합니다” 19-01-02
1265 [한국경제] 개인의 각성이 자유를 지키는 힘이다 19-01-02
1264 [문화일보] 최저임금 시행령案, 철회해야 한다 19-01-02
1263 [문화일보] 한·일 軍事 불신 증폭이 위험한 이유 18-12-27
1262 [헌정지] 시진핑의 대미도전은 시기상조일까? 18-12-21
1261 [법률저널] 그래도 가야 할 길 18-12-21
1260 [한국경제] 국민건강보험 약가제도 다양화해야 18-12-21
1259 [문화일보] 한반도 新경제보다 北제재 집중할 때 18-12-21
1258 [세계일보] 남북관계 숨고르기로 부작용도 살펴야 18-12-2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