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매일경제] 안이 스스로 무너질 겁니다
 
2018-01-25 13:36:13

◆ 박수영 아주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초빙교수는 현재 한반도선진화재단 이사로 활동 중입니다. 

 

"성벽이 날카롭구나. 깨뜨리기가 쉽지는 않겠어." "바싹 조이면 안이 스스로 무너질 겁니다." 김훈의 소설 '남한산성'의 한 장면. 청나라 장수 용골대와 청으로 귀화한 통역 정명수의 대화다. "안이 스스로 무너질" 거라는 뼈아픈 지적은, 인조가 머리를 아홉 번이나 찧으면서 항복해야만 했던 장면보다 더 인상 깊다. 대한민국의 상황과 너무 닮았기 때문이리라.

병자호란보다 더한 위기가 사방에서 대한민국을 에워싸고 있다. 북한의 핵위협이 핵심이다.


평창동계올림픽 덕분에 물꼬는 텄다지만 아직은 갈 길이 멀다. 외교도 어렵다. 전통적 우방인 미국, 일본과의 신뢰에 금이 가고 있다. 지난달 국빈방문에서 보았듯이 중국에도 밀린다. 경제는 성장동력을 잃어가고, 정치는 존재 이유인 민본(民本)이 사라지고 진영의 이익만 앞세우고 있다.

안보든 외교든 경제든 정치든, 밖으로 알려진 위기는 어떻게든 극복할 수 있을 거라 믿는다. 언론도 연일 관련 기사를 쏟아내고 지식인들과 정치인들 간에 논쟁도 오가고 있다. 이런저런 대안이 나오고 있어 어쩌면 해결책을 발견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실낱같은 희망이라도 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162 [평화포럼]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정상외교의 전망 18-05-21
1161 [아시아경제] '판문점 선언' 이후의 과제 18-05-18
1160 [경기일보] 하르츠 개혁이 주는 교훈 18-05-18
1159 [한국경제] 민간 기업은 정부 기업이 아니다 18-05-18
1158 [세계일보] 판문점 선언 후 남북관계는 18-05-08
1157 [중앙일보]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AI가 지도하자 ‘수학 포기자’ 성적 28% 올랐다 18-05-08
1156 [문화일보] 평화협정에 속았던 역사의 敗者들 18-05-03
1155 [아시아경제] 한반도 평화선언 '걱정은 미리, 경축은 늦게' 18-04-30
1154 [서울경제] 한반도 봄의 시작은 ‘북핵 폐기’다 18-04-30
1153 [조선일보] 文대통령에게 보내는 공개 서한…이인호 서울대 명예교수 18-04-30
1152 [중앙일보] “북한 핵 폐기 없는 평화협정은 위험한 함정” 18-04-27
1151 [한국경제] 北核 폐기에 집중할 때다 18-04-19
1150 [매일경제] 일자리 추경, 청년표심 노린 정치적 추경 아니기를 18-04-19
1149 [이투뉴스] 제도적 상상력과 정책적 지혜 18-04-19
1148 [아시아경제] 대남유화노선을 경계해야 한다 18-04-16
1147 [문화일보] 최악 失業사태 불러온‘역주행 정책’ 18-04-13
1146 [문화일보] 한·미 ‘北 기만책 봉쇄’ 힘 모을 때다 18-04-13
1145 [경기일보] 정치 시즌에 생각하는 정당 정치 18-04-09
1144 [한국경제] '北核 CVID' 확답 끌어내야 18-04-06
1143 [아시아경제] 한미동맹 강화가 해답 18-04-0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