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매일경제] 안이 스스로 무너질 겁니다
 
2018-01-25 13:36:13

◆ 박수영 아주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초빙교수는 현재 한반도선진화재단 이사로 활동 중입니다. 

 

"성벽이 날카롭구나. 깨뜨리기가 쉽지는 않겠어." "바싹 조이면 안이 스스로 무너질 겁니다." 김훈의 소설 '남한산성'의 한 장면. 청나라 장수 용골대와 청으로 귀화한 통역 정명수의 대화다. "안이 스스로 무너질" 거라는 뼈아픈 지적은, 인조가 머리를 아홉 번이나 찧으면서 항복해야만 했던 장면보다 더 인상 깊다. 대한민국의 상황과 너무 닮았기 때문이리라.

병자호란보다 더한 위기가 사방에서 대한민국을 에워싸고 있다. 북한의 핵위협이 핵심이다.


평창동계올림픽 덕분에 물꼬는 텄다지만 아직은 갈 길이 멀다. 외교도 어렵다. 전통적 우방인 미국, 일본과의 신뢰에 금이 가고 있다. 지난달 국빈방문에서 보았듯이 중국에도 밀린다. 경제는 성장동력을 잃어가고, 정치는 존재 이유인 민본(民本)이 사라지고 진영의 이익만 앞세우고 있다.

안보든 외교든 경제든 정치든, 밖으로 알려진 위기는 어떻게든 극복할 수 있을 거라 믿는다. 언론도 연일 관련 기사를 쏟아내고 지식인들과 정치인들 간에 논쟁도 오가고 있다. 이런저런 대안이 나오고 있어 어쩌면 해결책을 발견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는 실낱같은 희망이라도 있다.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198 [중앙일보] 이주호의 퍼스펙티브: 정답 집착하는 한국 교육, 미래 인재 양성은 ‘나 .. 18-08-13
1197 [조선일보] 대한민국 70주년에 생각하는 '한반도 창조'의 새 길 18-08-08
1196 [경기일보] 청년이 움직인다 18-08-08
1195 [매일경제] '사상 최대 호황' 미국은 최저임금 10년째 동결 18-08-08
1194 [이투뉴스] 충격은 쌓기보다 방출하는 것이 건강하다 18-07-30
1193 [세계일보] 북핵 폐기, 만전지계 세워야 18-07-27
1192 [문화일보] 을지연습마저 미룬 위험한 脫안보 18-07-27
1191 [데일리한국] 여당 새 대표와 개각, 한국당의 살길은 18-07-26
1190 [매일경제] 가짜는 가라 18-07-19
1189 [헌정지] 2국가체제와 공존질서 제도화 문제 18-07-13
1188 [경기일보] 128 : 1 18-07-10
1187 [한국경제] '한반도 新경제지도 구상'이 성공하려면 18-07-06
1186 [서울경제] ‘북핵 폐기’의 길 18-07-06
1185 [문화일보] 공평·정의 원칙도 어긴 ‘핀셋 增稅’ 18-07-05
1184 [신아세아] 북핵 위협과 한국 대비태세의 격차 원인 규명: 오인식의 개입 여부를 중.. 18-07-05
1183 [서울경제] 안보·경제 쌍끌이 먹구름에 대비해야 18-07-04
1182 [문화일보] 美의회도 비판한 文정부 北인권 외면 18-07-02
1181 [한국경제] 스튜어드십 주주권 행사 시급하지 않다 18-07-02
1180 [아시아경제] '경협주도성장론'의 성공 조건 18-06-27
1179 [미래한국] 남북 경협과 안보 교환 모델이 불안하다 18-06-2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