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선 칼럼

  • 한선 브리프

  • 이슈 & 포커스

  • 박세일의 창

[문화일보]"샌드박스 넘어 ‘脫규제 운동장’ 필요"
 
2017-09-12 16:29:20

◆칼럼을 기고한 강성진 교수는 현재 한반도선진화재단 정책위원회 국가전략연구회장으로 활동 중입니다. 


정부가 최근 발표한 ‘규제개혁정책 추진 방향’의 핵심은 ‘포괄적 네거티브’ 방식으로 규제정책을 전환하고, ‘규제 샌드박스’ 제도를 도입한다는 것이다.

신산업·신기술 분야에 대한 ‘사전 허용, 사후 규제’의 포괄적 네거티브 방식 도입은 기존의 포지티브형 규제는 물론, ‘원칙 허용, 사후 규제’라는 협의의 네거티브 규제보다 더 진전된 정책 방향이다. 이번 정책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미래 경제 환경의 변화에 대응해 새로이 등장하는 산업이 기존 규제 때문에 도태되지 않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특히, 최근 영국이 핀테크 사업에 시도했고, 일본 정부가 정보기술(IT) 신산업에 도입을 서두르고 있는 ‘규제 샌드박스’ 제도는 전형적인 미래형 정책이다. 기존 규제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사업을 테스트할 수 있는 자유로운 운동장을 만들어 주려는 시도다.

최근 우리 경제는 경제성장률이 2%대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고, 저출산·고령화로 미래 성장잠재력이 상승할 기미가 없이 암울한 상황이다. 특히, 요즘 중국과 관계 악화로 기업들이 전례 없는 어려움에 직면하고 있다. 이번 규제혁파 정책이 실현될 수 있다면 어려운 기업 환경에 직면하고 있는 우리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 규제개혁 정책의 한계를 인식한 것은 매우 시의적절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기 위해서 기존 규제정책은 도움이 되지 않는다. 신산업·신기술은 기존 포지티브 규제 제도에서는 포함되지 않는 산업들이고, 따라서 과거 오프라인 플랫폼에서는 발전할 수 없다. 특히, 온라인 플랫폼에서 움직이는 우버(Uber)나 에어비앤비(Airbnb)와 같은 공유경제형 산업에 대해서는 기존 규제정책으로는 더욱 대응하기 어렵다. 
이처럼 확장적인 적자 재정 정책을 실시하려는 이유는 무엇인가? 정부는 이 예산안으로 우리 미래 세대에게 무엇을 남겨주고 싶은 것일까? 


◆ 칼럼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094 [한국경제] 북한의 근본적 변화 이끌어내려면 17-11-22
1093 [수원화성신문] 마을 공영주차장은 왜 비었을까? 17-11-20
1092 [동아일보] 政經 불가분… 자유무역의 종언인가 17-11-17
1091 [한국경제] 글로벌 기준에 맞는 '기업중심 경제'여야 17-11-08
1090 [아시아경제] 韓中 관계 정상화 그 후… 17-11-08
1089 [경기일보] 내려놓기의 미학 17-11-06
1088 [한국경제] 호랑이 등에 올라탄 '여민정치(與民政治)' 17-11-06
1087 [문화일보] 혁신 생태계 출발점은 官治 혁파다 17-11-02
1086 [문화일보] 전작권 조기 환수 주장과 5大 괴담 17-10-31
1085 [매경이코노미] 미래 지향적 혁신 생태계정부는 지원 역할만 해야 17-10-31
1084 [문화일보]"실적給 전환이 ‘노동 단축’ 선행조건" 17-10-19
1083 [동아일보]"이 귀중한 ‘64년간의 평화’" 17-10-19
1082 [이투뉴스] 결국은 가격이다 17-10-16
1081 [문화일보] ‘6·25는 대리전’ 주장은 從北의 뿌리 17-10-13
1080 [한국경제]"'대북 제재강화' 국제사회와 엇박자 안돼" 17-10-11
1079 [신동아]"돌다리도 두들겨보고 건너라는 옛말 되새길 때" 17-10-11
1078 [문화일보]"우파의 가치와 비전" 17-09-29
1077 [헌정지]"시진핑 제2기 체제의 전망과 한국의 대응" 17-09-27
1076 [한국경제]"우파의 위기는 혁신의 기회이기도 하다" 17-09-25
1075 [문화일보]"‘군사력’ 배제된 北核외교는 신기루" 17-09-2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