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구실적

  • 발간자료

  • 발간도서

  • 발간도서 원문보기

  • 프리미엄 리포트

  • 언론보도

  • 인포그래픽

[파이낸셜뉴스] 노동개혁·노사정 대타협 없이는 일자리·지속성장도 없어
 
2018-01-04 17:22:26

(2) 노동시장
노동시장의 낮은 효율성이 국가경쟁력 상승 발목잡아
노동 유연.안전성 확보 관건


2017년 연말께 한국 노동시장 현실을 엿볼 수 있는 두 보도를 접했다. 첫번째는 문재인 대통령의 방중 기간 송영길 북방경제협력위원장이 현대자동차 충칭공장을 방문, "한국 자동차산업의 미래가 걱정된다"고 한 언급이다. 충칭공장 근로자들이 울산공장의 9분의 1의 월급을 받고 1.6배의 생산성을 올린다는 게 핵심이다. 또 다른 장면은 수배 중인 이영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사무총장이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 대표실을 기습 점거하고, 그 이후 보인 민노총의 행보다. 

2018년 새해에도 한국 노동시장은 불확실성이 지배한다. 일자리를 최우선으로 하면서, '친노동'을 표방하는 문재인정부가 집권 2년차를 맞고 있지만 노동시장은 동맥경화에 걸려 있다. 현대차 충칭공장에서 보듯 기득권을 업은 대기업 노조의 우선주의는 사회 전반적으로 양극화를 심화시키고 있다. 청년 실업자는 늘고 정규직과 비정규직 간 불평등도 커지고 있다. 문 대통령도 노동시장의 불확실성을 줄이면서 노동개혁을 추진하기 위해 노사정의 사회적 대화 재개 필요성을 언급하곤 있지만 노동계와의 간극은 여전하다. 민주노총의 기습 점거가 실례다. 

노동개혁의 필요성은 국제통화기금(IMF) 등 국제기구와 전문가들을 통해서도 제기되고 있다. 한국 경제의 성장잠재력 개선을 위해 경직된 노동시장을 유연하게 하는 조치가 시급하다는 게 핵심이다. 다만 '안정성→유연성' 확보 수순으로 노동개혁을 추진하겠다는 정부와 입장은 다르다. 하지만 선후 차이는 있지만 노동유연성 확보 필요성에는 양측 모두 공감하고 있다. 


◆ 기사 전문은 아래 [기사전문 보기]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사전문 보기]

  목록  
번호
제목
날짜
1547 [비즈니스포스트] 김종석 윤상직 “상법 개정안에 경영권 방어수단도 담아야” 18-06-22
1546 [한국경제] "포이즌필 등 기업 경영권 방어수단 보장해야" 18-06-22
1545 [한국경제TV] "경영권방어 허용해야‥상법보다 공정거래법 개정“ 18-06-22
1544 [뉴시스] 김종석·윤상직 "상법 개정안, 경영권 방어장치 마련 시급" 18-06-22
1543 [문화일보] “상법개정안, M&A때 기업이 방어할 길 막혀있어” 18-06-22
1542 [조선일보] 보수 우파 '혁명적 쇄신', 지식인들이 앞장서야 18-06-22
1541 [한국일보] 박정희시대 프레임에 갇힌 우파, ‘보수 3.0’ 새 비전이 필요하다 18-06-22
1540 [한국경제] 21일 '기업 지배구조 관련 상법 개정안' 토론회 18-06-22
1539 [VOA] 숫자로 본 미북정상회담, 나이에서 GDP까지 대부분 대조적 18-06-15
1538 [문화일보] 농어업 취업자 증가의 역설 18-06-15
1537 [문화일보] "사람 잡아다 벌주는 적폐청산은 지속불가능.. 시스템을 고쳐야" 18-06-08
1536 [중앙일보] “세제·예산 동원 소득감소 대처” “소득주도 계속 땐 분배 악화” 18-06-08
1535 [한국경제] "소득주도성장, 고용부진·분배악화 불러… 기업가정신도 위축" 18-06-08
1534 [매일경제] "통계 자의적 해석 안돼" 경제학자들의 쓴소리 18-06-08
1533 [뉴데일리] "정부가 나서서 경제 무너뜨려"… 학자들 '문 경제' 작심 비판 18-06-08
1532 [중앙일보] 소득 주도 성장에 잇단 쓴소리.."국가개입 멈추고, 시장에서의 혁신 보.. 18-06-08
1531 [문화일보] “소득주도성장, 분배악화 초래…기업가 정신 북돋는 게 우선” 18-06-07
1530 [뉴데일리] '기로에 선 한국경제를 진단한다' 세미나 18-06-07
1529 [미디어오늘] “20대 어린 애들이 국회 다니며 기사를 쓰니” 18-05-18
1528 [문화일보] 5년마다 예방계획 세워도… 자살률은 ‘세계 최고’ 18-05-18
1 2 3 4 5 6 7 8 9 10